사진관 일한다고 언니에게 사진 ‘1000장’ 보정 부탁 받은 판녀

좀 더 많은 분들께서 제 답답함을 들어주셨으면 합니다.

저는 그래픽디자인쪽 전공하고 있는 22살 학생입니다

저에게는 연년생 언니가 있는데

평소에는 사이가 좋다가도,

언니가 성격이 진짜 오르락내리락해서 싸울 때는

항상 보면 언니가 잘못해서 싸웁니다

제가 저를 커버해서 쓰는게 아니라요..

여튼 이번에는 조금 크게 싸웠는데

언니가 이번에 언니친구들이랑 세부여행을 다녀왔어요

다같이 사진을 진짜 숨만쉬고 사진만 찍었나

일주일동안 천장 가까이 찍어왔더라구요

그걸 저한테 자기 폰으로 쭉쭉 보여주면서

너 사진관 알바 한다니까 애들이 그럼 너한테 부탁하자면서

그래서 내가 포토샵 잘한다면서 해달라 하겠다고 했다고

그걸 하나하나 싹 포토샵을 해달라는거에요?

그게 말이 되나요?????

그래서 제가 화내면서 대체 본인 허락없이 언니 멋대로

그런말을 하고오면 어떡하냐고

나는 못 해주겠다고 그랬죠

몇십장~100장이면 모를까

천장이 넘어가는 사진을 제 시간 투자해가면서

엉덩이 아프게 앉아서 무일푼으로 해줄순 없잖아요

아무리 가족이라도 그렇지;

그니깐 얼마주면 되냐고 만원이면 되겠냐고

웃으면서 자기네끼리 돈걷어서 만원을 주겠다고

해달라는거에요

그래서 그잘난 푼돈 안 받고 못 해준다고

넷이 앉아서 폰으로 하나하나 고치라고 그니까

막 지혼자 소리지르더니 나가더라구요

그래서 끝났다 싶었더니

그 여행간 세명 집에다가 불러다가 과자 몇개 던져주더니

해달라고ㅋㅋㅋ

상식적으로 잘나온거만 몇장 골라서

해달라고 했으면 해줬을건데

진짜 폰하나 척 던져주고 여기부터 여기까지 싹 해달라고

얼굴만 하지말고 팔다리도 해주고

가슴도 좀 부탁한다고;

심지어 사진들이 대부분이 다 다른게 아니라

표정만 조금 다르거나

여튼 거의 똑같은 사진들이에요;

셔터를 두번 눌렀냐니까 그건 아니고 잘보면 다르다고;

제가 다 나가시라고

절대 못해준다니깐 넷이서 다같이 욕하는데

미ㅊㄴ이 그깟거 하나 못해주나 생색 쩌네 하면서 나가더라구요

기가차고 숨이 막히네요 정말

근데 더 웃긴거는 제가 SNS에 글 쓰겠다고 하니까

아 쓰라면서

다른집 동생들은 언니가 여행갔다오면

포토샵도 해주고 한다는데

속 좁은 동생둬서 나만 불쌍하다고

다들 그럴거라고 하더라구요

세부 씩이나 갔다와서 딸랑 건망고하나 사왔으면서 진짜

욕이 절로 나오네요

안해주는게 정상인거잖아요 진짜 누가봐도

이게 제가 속이 좁은건가요???

정말 많은분들이 제가 속이 좁은거라고 하시면

입 꾹 다물고 1000장넘는거 싹 다 포토샵하겠습니다

+추가

글을 쓰고 어제 저녁부터 해서 많은 일이 있었는데

봐주신분들, 시간내어 댓글써주신분들께

상황을 알려드리는게 도리가 아닌가 싶어

두번째 글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어제 저녁 6시41분에 제일 처음 페메가 왔길래

바로 옆방에 있으면서 뭔 페메인가 싶다가

얼굴보고 사과하기 좀 그러니까

일부러 페메해서 사과를 할 줄 알았습니다

근데 이어서 오는 페메가 가관이었네요

제 친구들끼리 한번씩 돌려본 내용이라 마크업이 좀 되어있는데

양해부탁드려요

저X이랑은 겸상 안한다고

지방으로 밥그릇 갖고 들어간게 킬링 포인트였습니다^^..

그냥 무시하고 살려구요

아쉬우면 먼저 사과하겠죠

고구마 같은 글 이틀동안 읽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지인이든 가족이든 절대 무상노동 하지말라고 하신거

꼭 지킬게요 감사합니다

답글 남기기